2015년 04월호

    다시듣는큰스님 법문
    이달의 법문
    화보
    다람살라소식
    생활의 지혜
    고전속의 명구감상
    불교설화
    반야샘터
    반야샘터
    불서
    즐거움을 뿌려라
    건강한 생활

과월호보기

다시듣는큰스님 법문









노천당 월하 대종사
조계종 9대 종정

回光返照尙茫茫 회광반조상망망
直下承當猶滯跡 직하승당유체적
進問如何還大錯 진문여하환대착
如如不動如頑石 여여불동여완석


빛을 돌이켜 비추어도 오히려 아득하며
지금 당장 알았다 해도 흔적은 남네
무엇인가 돌아보아도 크게 어긋나거니
不動하고 如如하기가 굳은 돌과 같다네


放下着  莫妄想   방하착 막망상
卽是如來大圓覺   즉시여래대원각
歷劫何曾出門戶   역겁하증출문호
暫時落泊今時路   잠시낙박금시로


모든 것을 놓아 버리고 망상을 말지어다
이것이 곧 여래의 크게 원만한 깨달음일세
무량겁 중 어느 때에 이 문을 빠져 나와
지금 잠시 이 길 위에 떨어져 머물고 있네


此庵本非太古名  차암본비태고명
乃因今日云太古  내인금일운태고
一中一切多中一  일중일체다중일
一不得中常了了  일불득중상료료


이 암자에 본래 이름은 太古가 아니지만
오늘이 있기 때문에 太古라고 부른다네
하나 속에 모든 것 있고 모든 것 속의 하나이지만
하나라 해도 맞지 않지만 항상 분명히 드러나네 


<다음호에 계속>