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월호 보기

2018년

      2018년 01월호
      2018년 02월호
      2018년 03월호
      2018년 04월호
      2018년 05월호
      2018년 06월호
      2018년 07월호
      2018년 08월호
      2018년 09월호
      2018년 10월호
      2018년 11월호
      2018년 12월호

2017년

      2017년 01월호
      2017년 02월호
      2017년 03월호
      2017년 04월호
      2017년 05월호
      2017년 06월호
      2017년 07월호
      2017년 08월호
      2017년 09월호
      2017년 10월호
      2017년 11월호
      2017년 12월호

2016년

      2016년 01월호
      2016년 02월호
      2016년 03월호
      2016년 04월호
      2016년 05월호
      2016년 06월호
      2016년 07월호
      2016년 08월호
      2016년 09월호
      2016년 10월호
      2016년 11월호
      2016년 12월호

2015년

      2015년 01월호
      2015년 02월호
      2015년 03월호
      2015년 04월호
      2015년 05월호
      2015년 06월호
      2015년 07월호
      2015년 08월호
      2015년 09월호
      2015년 10월호
      2015년 11월호
      2015년 12월호

2014년

      2014년 01월호
      2014년 02월호
      2014년 03월호
      2014년 04월호
      2014년 05월호
      2014년 06월호
      2014년 07월호
      2014년 08월호
      2014년 09월호
      2014년 10월호
      2014년 11월호
      2014년 12월호

2013년

      2013년 01월호
      2013년 02월호
      2013년 03월호
      2013년 04월호
      2013년 05월호
      2013년 06월호
      2013년 07월호
      2013년 08월호
      2013년 09월호
      2013년 10월호
      2013년 11월호
      2013년 12월호

2012년

      2012년 01월호
      2012년 02월호
      2012년 03월호
      2012년 04월호
      2012년 05월호
      2012년 06월호
      2012년 07월호
      2012년 08월호
      2012년 09월호
      2012년 10월호
      2012년 11월호
      2012년 12월호

2011년

      2011년 01월호
      2011년 02월호
      2011년 03월호
      2011년 04월호
      2011년 05월호
      2011년 06월호
      2011년 07월호
      2011년 08월호
      2011년 09월호
      2011년 10월호
      2011년 11월호
      2011년 12월호

2010년

      2010년 01월호
      2010년 02월호
      2010년 03월호
      2010년 04월호
      2010년 05월호
      2010년 06월호
      2010년 07월호
      2010년 08월호
      2010년 09월호
      2010년 10월호
      2010년 11월호
      2010년 12월호

2009년

      2009년 01월호
      2009년 02월호
      2009년 03월호
      2009년 04월호
      2009년 05월호
      2009년 06월호
      2009년 07월호
      2009년 08월호
      2009년 09월호
      2009년 10월호
      2009년 11월호
      2009년 12월호

2008년

      2008년 01월호
      2008년 02월호
      2008년 03월호
      2008년 04월호
      2008년 05월호
      2008년 06월호
      2008년 07월호
      2008년 08월호

2007년

      2007년 09월호
      2007년 10월호
      2007년 11월호
      2007년 12월호
寶誌公보지공 和尙화상의 勸世文권세문 설강(Ⅰ)









   노천당 월하 대종사
   조계종 9대 종정


南來北往走西東  남래북왕주서동
看得浮生總是空  간득부생총시공
天也空  地也空  천야공  지야공
人生杳杳在其中  인생묘묘재기중


남북을 오락가락 동서로 뛰어다니는
덧없는 인생살이 모두 공일 뿐이로다
하늘도 공하였고 땅도 또한 공했으니
아득하고 아득한 그 속에서 사람이 지나가네


田也空  地也空  전야공  지야공
換了多少主人翁  환료다소주인옹
金也空  銀也空  금야공  은야공
來來往往有何空  래래왕왕유하공


밭 또한 공하였고 땅 또한 공했으니
많고 적은 주인들을 바꿔치기 하였구나
금덩이도 공한 것, 은덩이도 공한 것
오고 감이 빈번하지만 무슨 공이 있으리요


妻也空  子也空  처야공  자야공
黃泉路上不相逢  황천로상불상봉
大藏經中空是色  대장경중공시색
般若心經色是空  반약심경색시공


아내도 공하고 자식도 공일 뿐이니
황천길 위에서는 서로 상봉하지 못한다네
대장경 중에서는 空是色을 깨우쳤고
반야심경 속에서는 色是空을 깨우쳤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