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월호 보기

2021년

      2021년 01월호

2020년

      2020년 01월호
      2020년 02월호
      2020년 03월호
      2020년 04월호
      2020년 05월호
      2020년 06월호
      2020년 07월호
      2020년 08월호
      2020년 09월호
      2020년 10월호
      2020년 11월호
      2020년 12월호

2019년

      2019년 01월호
      2019년 02월호
      2019년 03월호
      2019년 04월호
      2019년 05월호
      2019년 06월호
      2019년 07월호
      2019년 08월호
      2019년 09월호
      2019년 10월호
      2019년 11월호
      2019년 12월호

2018년

      2018년 01월호
      2018년 02월호
      2018년 03월호
      2018년 04월호
      2018년 05월호
      2018년 06월호
      2018년 07월호
      2018년 08월호
      2018년 09월호
      2018년 10월호
      2018년 11월호
      2018년 12월호

2017년

      2017년 01월호
      2017년 02월호
      2017년 03월호
      2017년 04월호
      2017년 05월호
      2017년 06월호
      2017년 07월호
      2017년 08월호
      2017년 09월호
      2017년 10월호
      2017년 11월호
      2017년 12월호

2016년

      2016년 01월호
      2016년 02월호
      2016년 03월호
      2016년 04월호
      2016년 05월호
      2016년 06월호
      2016년 07월호
      2016년 08월호
      2016년 09월호
      2016년 10월호
      2016년 11월호
      2016년 12월호

2015년

      2015년 01월호
      2015년 02월호
      2015년 03월호
      2015년 04월호
      2015년 05월호
      2015년 06월호
      2015년 07월호
      2015년 08월호
      2015년 09월호
      2015년 10월호
      2015년 11월호
      2015년 12월호

2014년

      2014년 01월호
      2014년 02월호
      2014년 03월호
      2014년 04월호
      2014년 05월호
      2014년 06월호
      2014년 07월호
      2014년 08월호
      2014년 09월호
      2014년 10월호
      2014년 11월호
      2014년 12월호

2013년

      2013년 01월호
      2013년 02월호
      2013년 03월호
      2013년 04월호
      2013년 05월호
      2013년 06월호
      2013년 07월호
      2013년 08월호
      2013년 09월호
      2013년 10월호
      2013년 11월호
      2013년 12월호

2012년

      2012년 01월호
      2012년 02월호
      2012년 03월호
      2012년 04월호
      2012년 05월호
      2012년 06월호
      2012년 07월호
      2012년 08월호
      2012년 09월호
      2012년 10월호
      2012년 11월호
      2012년 12월호

2011년

      2011년 01월호
      2011년 02월호
      2011년 03월호
      2011년 04월호
      2011년 05월호
      2011년 06월호
      2011년 07월호
      2011년 08월호
      2011년 09월호
      2011년 10월호
      2011년 11월호
      2011년 12월호

2010년

      2010년 01월호
      2010년 02월호
      2010년 03월호
      2010년 04월호
      2010년 05월호
      2010년 06월호
      2010년 07월호
      2010년 08월호
      2010년 09월호
      2010년 10월호
      2010년 11월호
      2010년 12월호

2009년

      2009년 01월호
      2009년 02월호
      2009년 03월호
      2009년 04월호
      2009년 05월호
      2009년 06월호
      2009년 07월호
      2009년 08월호
      2009년 09월호
      2009년 10월호
      2009년 11월호
      2009년 12월호

2008년

      2008년 01월호
      2008년 02월호
      2008년 03월호
      2008년 04월호
      2008년 05월호
      2008년 06월호
      2008년 07월호
      2008년 08월호

2007년

      2007년 09월호
      2007년 10월호
      2007년 11월호
      2007년 12월호
六祖慧能大師육조 혜능대사의 自性眞佛偈자성진불게 설강(1)





   노천당 월하 대종사
   조계종 9대 종정


眞如自性是眞佛 진여자성시진불
邪見三毒是魔王 사견삼독시마왕
邪迷之時魔在舍 사미지시마재사
正見之時佛在堂 정견지시불재당
진여의 자성이 참다운 부처님이요
사견과 삼독심이 바로 마왕이라네
삿되고 어두울 때는 마구니가 집안에 있고
바른 소견 쓸 때는 부처님이 집안에 계심이로다


性中邪見三毒生 성중사견삼독생
卽是魔王來住舍 즉시마왕내주사
正見自除三毒心 정견자제삼독심
魔變成佛眞無假 마변성불진무가
삿된 소견에서 삼독심이 일어나면
마왕이 집안으로 들어오는 것이요
올바른 소견으로 삼독심을 없애면
마구니가 부처되니 참다움 뿐이로다


法身報身及化身 법신보신급화신
三身本來是一身 삼신본내시일신
若向性中能自見 야향성중능자견
卽是成佛菩提因 즉시성불보리인
법신이여 보신이여, 그리고 화신이여
이 세 가지 삼신은 본래가 한 몸이니
성품 속을 향하여 스스로 돌아가면
이것이 곧 성불하는 보리인이니라


本從化身生淨性 본종화신생정성
淨性常在化身中 정성상재화신중
性使化身行正道 성사화신행정도
當來圓滿眞無窮 당래원만진무궁
본래 화신에서 맑은 성품이 나오고
맑은 성품은 언제나 화신 속에 있나니
성품이 화신따라 바른 길로 가게 하면
앞으로도 원만하여 다함이 없으리라